2016.04.29 13:23








브랜뉴 뮤직의 유명한 버벌진트와 R&B 보컬리스트 양다일의 콜라보 프로젝트를 진행 했습니다.



노래제목은 "오늘 쓱



 두분 모두 브랜뉴뮤직 소속 입니다.



쇼미더머니라는 Mnet 힙합프로그램에서 프로듀서를 맡으면 더 유명해지신 버벌진트.




양다일은 다른 아티스트나 피처링으로 많은 인기를 얻었고, 



2015년 10월에 널이라는 곡으로 첫 싱글 앨범을 출시 했습니다.









 "오늘 쓱" 



그냥 쓱 알아주길 바라는 나
그리고 자꾸 모른 척하고 있는 너
이제 시간이 된 듯해
나 오늘 말할래 네게
만날래 우리? 진지하게
(what would you say)

listen, 지금 나의 눈빛은
누구에게도 보여준 적 없어
오 어쩌면 나의 몸짓이
초조해보일지도 몰라, 널 더

깊이 알고 싶어, 가까이 가고 싶어
물론 자연스럽게 쓱-
알아줬으면 싶어, 내가 여지껏
내뱉은 단어들 속의 뜻

하지만 더 기다리다간 나
타이밍을 놓칠지 몰라 잠깐
가벼운 대화는 stop, 앉아봐
할 말이 있으니까 나 오늘 당장

그냥 쓱 알아주길 바라는 나
그리고 자꾸 모른 척하고 있는 너
이제 시간이 된 듯해 (time is now)
나 오늘 말할래 네게 (I'mma say it)
만날래 우리? 진지하게

'봄바람 휘날리며'
그 잘 나가는 노래와
같은 상황은 아니지만 너와 나

we got something going on, 
yeah 원래 다
시작이라는 건 이런 거 아냐?

'꽃송이가 꽃송이가'
이 설레는 느낌, that's all we got

that's all we got, that's all we got
들리니 나의 심장의 소리가

들리면 나에게 답을 줘 어떤 형태든
물론 존중해, 네가 내리는 선택은

오늘 안으로만 내게 전해줘
before the sunset, 해지기 전에

그냥 쓱 알아주길 바라는 나
그리고 자꾸 모른 척하고 있는 너
이제 시간이 된 듯해 (think it's time)
나 오늘 말할래 네게 (I'mma tell you)
만날래 우리? 진지하게 (what'd you say)

타이밍은 오늘 (today's the day)
지금 내 손을
잡아 줄 수 있겠니 
(could you hold my hand?)

girl, if you say no
I don't know what to do
(if you really say no,
I wouldn't know what to do)

오늘 쓱 알아주길 바라는 나 (you see me)
그리고 자꾸 모른 척하고 있는 너
이제 시간이 된 듯해
나 오늘 말할래 네게
만날래 우리? 진지하게
(now sing it 다일)

뚜루루 두룹뚜뚜
뚜루루 두룹뚜뚜
뚜루룹
뚜루루루루루





"오늘 쓱" 은 드라이브할 때 생각나는 노래네요.


왕 추천 !!  









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hoonihoon85 hoonihoon

티스토리 툴바